HOT STORY

배우 다니엘 헤니가 한국에서 입양한 반려견을 '로스코'를 공개했다. 다니엘 헤니는 동물 보호단체 '케어'를 통해 지난 8월 경기도 남양주시 식용견 농장에서 구출된 '로스코'를 입양해 미국으로 데려갔다.


사진=다니엘 헤니 인스타그램 



다니엘 헤니는 29일 인스타그램에 "안녕하세요 오늘 크리미널 마인드 촬영이 끝났다"라며 "망고도 안부를 묻는다"라며 누워있는 망고를 만지며 인사했다. 

함께 공개한 동영상에서 다니엘 헤니는 "생일 축하 메시지와 함께 해주시는 응원에 늘 감사하다. 사랑한다"라며 "제가 생일을 맞이해 한 달 전 즈음 매우 귀한 선물을 받았다. 오늘 소개해드린다"라고 말하며  새로 입양한 반려견 로스코를 공개했다.


사진=다니엘 헤니 인스타그램 



망고를 쓰다듬던 다니엘 헤니가 큰 소리로 "일로와 로스코"라고 한국말로 말하자 큰 골든 리트리버 한 마리가 그에게 달려왔다. 

다니엘 헤니는 골든 리트리버  쓰다듬어주며 "이름은 로스코다. 한국에서 입양했다. 저와 이곳 생활 적응 잘하고 있다"라고 설명하며  로스코의 팔을 번쩍 들어 올리며 애정을 나타냈다. 


사진=다니엘 헤니 인스타그램 



네티즌들은 "와우!!!  멋져요~!!!! 역시....멋져~~!!♡♡♡♡", "로스코의 행복을 빈다", "로스코 망고 누나랑 같이 살며 꽃길만 걷길","최고예요.항상 감사해요♡♡♡" 등의 댓글을 남기여 다니엘 헤니와 반려견 로스코의 행복을 빌어줬다.

사진=다니엘 헤니 인스타그램 



다니엘 헤니는 국제 동물보호단체의 개식용 반대 캠페인에 동참하는 등 평소 동물 보호에 앞장서는 스타로 알려져 있다. 
한편 다니엘 헤니는 현재 미국 CBS '크리미널 마인드 13'에 출연 중이다.

 [관련글]  다니엘 헤니 '식용견' 농장에서 구조된 골든 레트리버 입양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비밀글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