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T STORY

배우 박해미 남편 황민이 음주운전 교통사고로 두명이 사망한 가운데 사고 차량의 블랙박스 영상이 공개됐다.

(아래 영상 참고)

사진=뉴스시



배우 박해미의 남편 황민에 대한 경찰의구속영장이 신청될 것으로 보인다. 


경기 구리경찰서는 29일 교통사고처리특례법 위반 등의 혐의로 황민에 대한 사전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황민은 지난 27일 오후 11시 15분께 구리시 강변북로 남양주 방향 토평나들목 인근에서 술에 취해 크라이슬러 닷지 챌린저 SRT 헬캣 스포츠카를 몰고 가다 갓길에 정차 중이던 25t 화물차를 들이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사진=MBN 뉴스



이 사고로 황민이 운전한 차에 타고 있던 해미뮤지컬 컴퍼니 배우 A(20)씨와 B(33)씨가 사망했다. 


황민을 포함한 나머지 3명은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으며, 부상 정도는 심각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 관계자에 따르면 사고 당시 황민의 혈중알코올 농도는 0.104%로, 면허 취소에 해당하는 수치였다.


황민과 동승자들은 이날 뮤지컬 연습을 끝내고 축구를 보며 1, 2차로 술을 마신 뒤 차를 타고 이동을 하다가 차선을 변경하던 중 화물차를 들이받은 것으로 조사됐다. 

사진=MBN 뉴스



사고 후 황민은 의식을 찾아 깨어날 때마다 자해를 시도할 정도로 극도의 죄책감을 토로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또 박해미는 한 매체를 통해 "세상을 떠난 두 배우가 내가 사랑하는 제자들이다. 앞으로 어떻게 살아가야 할 지 모르겠다. 두렵고 죄송하고 가슴이 찢어진다"며 "어떻게 하면 사죄가 될 수 있을지 상상하기도 힘들다"며 죄책감에 오열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MBN 뉴스



이어 "경찰 조사는 물론 장례식, 보상 등의 문제에 있어서 내 모든 것을 내놓고 성실하게 임하겠다"고 전했다.


블랙박스 영상에는 다른 차들을 추월하며 빠르게 주행하던 황민의 차량이 차선 변경하던 도중 갓길에 있던 차량을 뒤늦게 발견하고 피하지 못한 채 그대로 부딪히는 장면이 담겨있다. 


사진=MBN 뉴스



황민은 차선을 변경하며 차들을 추월, 빠른 속도로 주행했다. 황민은 1차선에서 2차선으로 차선을 이동, 앞서가던 버스를 추월하기 위해 갓길로 차선을 변경한 순간 갓길에 세워 둔 25톤 화물차를 그대로 들이받았다. 


황민의 차량은 화물차와 1차 충돌 후 화물차 앞쪽에 주차된 작업차량과 2차로 충돌한 뒤에야 멈춰 섰다. 


만취 상태에서 일명 '칼치기' 운전까지 한 모습이 공개되자 대중들은 분노하고 있다. 


사진=MBN 뉴스



경찰은 현재 블랙박스 영상 분석 등을 통해 음주운전 외에 과속 등의 다른 사고 원인이 있는지, 화물차량의 갓길 정차 불법여부 등에 대해 조사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블랙박스에 내부 음성이 녹음되어 있지 않아 생존자들이 회복하는 대로 조사를 해야 정확한 경위 파악을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전했다.


대중들은 블랙박스 영상이 공개되고, 그가 면허 취소에 해당될 정도의 만취 상태에서 운전대를 잡았다는 점에서 분노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청원게시판



일부 네티즌들은 청와대 국민청원게시판에 처벌 강화를 원한다는 청원글을 게재하기도 했다. 


특히나 음주 운전으로 인해 사상자가 발생했기 때문에 더더욱 처벌이 강화가 되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음주운전은 '잠재적 살인'에 해당되기 때문에 절대 실수로라도 해서는 안 되는 것이다.


박해미는 큰 충격을 받고 지난 28일 진행된 뮤지컬 '오! 캐롤' 프레스콜에 불참했으며, 또 다른 뮤지컬인 '키스 앤 케이크업' 공연 역시 취소했다. '오! 캐롤'의 경우, 박해미가 오르기로 했던 29일과 9월 1일 출연 일정은 각각 김선경과 이혜경으로 변경이 됐다.


故 유대성 씨 父 "TV 나오는 게 꿈이었는데 죽어서야…" 오열

사진=MBC'생방송 오늘아침'



생방송 오늘 아침’ 제작진이 사망자 중 한 명인 故 유대성 씨의 장례식장에서 만난 고인의 아버지는 "아들 하나 있는데 죽었다. TV에 나오는 게 (아들의) 꿈이었다. 죽으니까 TV에 나오네. 남부럽지 않은 아들인데 차라리 나를 데려가지 말이야. 이제 되돌아올 수 없잖아요"라며 끝내 오열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사진=MBC'생방송 오늘아침'



네티즌 댓글 반응


차라리 본인만 뒤지지 그랬냐..저 젊은이들 극단 상사나 다름없는 박해미 남편 눈치보여서 탔을거라 느껴진다 괜찮어 이자슥들아 하면서 탔겠지..요새 젊은 사람들 음주에 얼마나 민감한데.. 친구들끼리였으면 대리 불렀겠지..아직 제대로 꿈도 못이뤘을텐데 너무 마음이 아프다


아니.. 술드시고 운전을 너무 빠르게 하시는거 아닌가요?? 속도가 너무 빨라서.... 정말 놀랐습니다.. 


우리가 이것도알아야하는게 저렇게갓길에 주차하는것도문제임 진짜위험함 


겁나 빨리도 달렸네 ㅡㅡ 운전하는거 봐라 ~ 평소에도 개차반으로 운전했을듯 저게 저세상길 가는거지 ~무슨 2차를 가는거냐 


2차선도로에서 차선변경을 갓길로.. 죽을려고 작정했구나.. 에혀


0.1이상이면 정지가 아니라 취소임 


제발.. 술 마시고 운전대 잡지 말기를.. 모두에게 위험하잖아요


미틴 머가그리급하다고 갓길로 추월할 생각을하냐 


이런 사고는 왜 늘 옆 사람이 크게 다치는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영상잘못만들었네 1차선달리다가 2차선에 있던 버스가 1차선으로 바꾸니까 그거 피할려고 2차선으로 피하는데 각안나와서 더 외각으로 빠졌는데 거기 트레일러가 뙇 


이혼 하는게 답일듯. 



술먹으러 못가서 안달난 인간 같다 뭘저렇게 급하게가 죽은사람들 가여워서 어쩌냐 . 20살 33살 이라는데 한창 혈기왕성 꿈을 키울나이에 이게 무슨 날벼락이야 저부모님들 속은 얼마나 찢어질꼬 


술마시니 상황판단 안되고 술 마신김에 과속을 즐긴듯~안타깝다 생명이 너무 아깝다~피지도 못했는데...


버스 재끼겠다고 갓길로 가다니


음주운전이라니..살인행위! 


음주운전 하는 사람들은 잠재석살인자임.. 


죄책감? 야이 자슥아 술쳐마시고 운전 그따구로 하는놈이 무슨... 


애초에 안해야지 완전 미친개이 아니야 이거... 


저 트럭이 참사를 막았네....다른 차 받았으면 억울한 목숨 날아갈 뻔


목적지도 없었다면서 저 술을 쳐마시고 저렇게 빨리 달릴 이유가 무엇이었을꼬... 


황민씨 자해하고 나쁜생각한다고 달라지는거 없습니다. 죄값 달게 받고, 평생 사죄하면서 평생 좋은일만 하면서 사세요.. 운명이니 받아들여야죠. ㅠ


운전 더럽게하네...추월한다고 갓길로 노상 다녔구만... 


허세가 평소 장난 아니였겠구나 음주운전 주제에 난폭하게 몰지를 않나 방송은 역시나 믿을게 아니야.저게 어디 처음이겠냐고..


박해미씨 엄청 속 썩고 살았을듯ㅠ 


그냥 지멋대로인 놈이네  쓰레기네....


여자 덕에 배우들 데리고 놀고먹는 양아치.....


[관련글] - 배우 박해미 남편 황민 음주운전으로 뮤지컬 단원 2명 사망



<박해미 남편 황민씨 블랙박스 영상>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비밀글모드